오세현, “전국단위 공연 가능한 문화예관 건립”…아산예총과 간담회 성료
오세현, “전국단위 공연 가능한 문화예관 건립”…아산예총과 간담회 성료
  • 아산데스크
  • 승인 2021.02.23 0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현 아산시장이 지난 19일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아산지회(지회장 이동현) 9개 지부장 및 관계자와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 모습

아산예총은 지난 1989년 설립해 국악, 무용, 문인, 미술, 사진, 연극, 연예, 음악, 영화 등 9개 지부로 구성돼 문화예술행사 추진 및 지역문화예술 창달과 예술인들과의 상호 교류 및 창작활동 공유 증대 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이날 간담회에서 오세현 시장과 이동현 아산예총 지회장 및 9개 지부장들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문화예술의 위기극복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지역문화예술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위기상황에서 모두 함께 노력해야 한다는 사실에 공감했다. 

그러면서 아산시 문화예술 주요현안인 △문화예술분야의 재정 제고 방안 △청년예술가 발굴 및 육성방안 △문화예술사업의 혁신방안 △아산시 문화예술 인프라 마련 등에 대해 논의했다.

오세현 시장은 "코로나19로 문화예술이 어려운 상황에서 시민과 예술인의 삶의 질에 비중을 두고 문예회관 조속 착공을 위해 노력 중"이라며, "시의 위상에 맞게 전국단위 공연이 유치가능한 수준의 문화예관을 건립하겠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그러면서 "지역특성에 맞는 문화예술을 발굴하고 지역예술인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시 명품브랜드화 사업을 발굴했으며, 지역문화예술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청년예술가 육성사업, 전국단위 문화예술사업도 준비중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지난해 계획공모형 지역관광개발사업 '충‧효‧애 치유관광더하기사업'에 선정됐으며, 역사‧문화‧자연 자원 연계를 통한 지역관광생태계 구축 및 중부권 대표 관광도시를 기획하고 있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