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청년! 행복해져라’ 24개 추진과제 청년정책 추진…약 68억원 투입
아산, ‘청년! 행복해져라’ 24개 추진과제 청년정책 추진…약 68억원 투입
  • 아산데스크
  • 승인 2021.02.2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기 아산시 청년위원회 위촉식 후 단체 기념촬영 모습
제4기 아산시 청년위원회 위촉식 후 단체 기념촬영 모습

아산시가 '청년과 함께 만들어 나가는 더 큰 아산, 더 큰 행복'이란 정책 비전으로 △취업‧창업 △관계‧경험 △주거‧정착 △참여‧소통 △문화‧여가 등 5대 분야 24개 추진과제를 선정, 약 68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추진한다.

시는 청년기본조례에 정한 청년의 나이 기준을 만18세~34세에서 만18세~39세로 확대하고 청년정책 전담부서 명칭을 청년경제팀에서 청년행복팀으로 변경해 청년 행복실현을 위한 다양하고 포용적인 정책을 본격 추진한다. 

우선 취업‧창업 부문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신규 사업으로 '디지털 뉴딜인력 양성사업'과 '청년일자리 창출기업 지원사업'을 통해 청년에게 적합한 150여개의 일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여기에 기존 '청년면접정장 무료대여 지원사업'과 '청년창업 지원사업', 지난해 정부혁신우수사례로 선정된 '청년취업스터디 스파르타'를 포함한 10개 사업을 추진한다. 

또 청년의 관계‧경험‧인식의 폭을 넓혀주기 위한 부문으로 청년들에게 새로운 삶의 방식을 설계할 기회를 제공하는 아산 한달살이 '온앤오프', 3명 이상 모이면 140만원 지원받는 '청년동아리 지원사업 3.14(π)', 청년 독서커뮤니티 '시트러스'를 포함한 5개 사업을 진행한다. 

아울러 주거‧정착 부문 청년들의 자산형성을 돕고 경제적 자립을 지원하기 위한 '청년내일통장' 사업, 중소기업 신규 재직 청년들의 복지지원을 위해 근속 7개월~12개월 매월 25만원을 지급해주는 '청년내일카드', 2022년 배방읍 월천지구 내 신혼부부 및 청년의 전용 주거지원을 위한 '더 행복한 주택 600호 건립'을 포함한 4개의 사업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참여·소통 부문 청년과의 소통을 통해 청년의 시정참여 기회를 제고하고 청년의 정책요구가 시정에 반영될 수 있는 '청년 정책마켓'과 '청년정책위원회', '청년위원회' 운영 등 3개 사업을 진행한다.

마지막으로 문화·여가 부문 청년의 삶의 질을 높여주는 '청년클래스 프로그램'과 북카페, 스터디룸, 오픈키친, 하늘정원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청년아지트 나와유 운영' 등 2개 사업을 추진한다.

오세현 시장은 "시의 미래를 변화시키는 주인공은 바로 청년이다"며 "청년이 직면한 문제들에 대해 세심하게 들여다보고 이를 해소하기 위한 청년정책 추진에 더욱 힘써 청년이 행복한 아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