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주은아파트 지정
아산 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주은아파트 지정
  • 아산데스크
  • 승인 2019.03.11 0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예방 관리를 위한 치매안심마을로 온양6동 주은아파트를 지정하고 지난 8일 현판식을 개최했다.

현판식 모습(사진제공 : 아산시청)

치매안심마을은 지역주민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인식개선을 하고 치매에 대한 더 큰 관심으로 치매가 있어도 일상생활이 안전한 마을을 만들기 위한 사업이다.

치매안심센터는 온양6동 주은아파트의 주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매예방교육 및 뇌 인지 건강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다양한 지역자원을 연계해 치매안심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중 송악·도고·신창·선장·온양6동 등 1권역 지역의 4개 마을을 우선 선정해 시범운영하고 하반기는 요구도가 높은 마을을 선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김은태 소장은 "치매안심마을을 통해 치매 질환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치매환자가 지역사회에서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할 수 있는 기반을 형성하고, 지역공동체는 치매극복을 위한 인식개선과 치매환자의 사회참여가 이뤄지는 정서적 지지체계가 만들어 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11월 치매안심센터를 개소해 일반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관련 상담과 검진, 다양한 인지건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기타 치매 관련 자세한 사항은 치매안심센터(☏041-537-3481)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