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2019 충남 소프트웨어 교육 축전 ‘성료’
선문대, 2019 충남 소프트웨어 교육 축전 ‘성료’
  • 박순동 기자
  • 승인 2019.07.14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가 지난 13일 선문대 아산캠퍼스에서 '새로운 미래를 디자인하는 컴퓨팅 사고력'이란 주제로 열린 2019 충남 소프트웨어 교육 축전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개막식에서 내빈들이 테이프 컷팅으로 행사를 축하하고 있다. (사진제공 : 선문대)
개막식에서 내빈들이 테이프 컷팅으로 행사를 축하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충남 유일의 소프트웨어 중심대학 사업에 선정된 선문대와 충남도교육청이 함께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지역 인재 육성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또 개막식은 황선조 선문대 총장, 김지철 충남교육감, 강훈식 국회의원, 안정헌·조철기 도의원 등이 참석해 환영사와 축사했다.

선문대 체육관에 마련된 체험부스 전경(사진제공 : 선문대)
선문대 체육관에 마련된 체험부스 전경

이어 본 행사장인 선문대 체육관은 '코딩으로 만나는 세계 맛 여행', '3D펜으로 나만의 건축물 만들기', '드론으로 하늘에서 우리고장 살펴보기' 등 30여 개의 드론, 로봇, 증강현실 관련 부스가 설치돼 코딩 체험 등 다양한 소프트웨어 교육 체험이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학생이 선문대 컴퓨터공학부에서 운영한 VR 자동차게임을 체험해보고 있다. (사진제공 : 선문대)
행사에 참석한 학생이 선문대 컴퓨터공학부에서 운영한 VR 자동차게임을 체험해보고 있다. 

또 선문대 혁신 기술 전시와 코딩 교육과 게임을 결합시킨 마이크로소프트의 '마인크래프트 에듀케이션'을 체험하는 부스도 설치돼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강훈식 의원 등 내빈들이 초등학생들이 운영한 방탈출 미션 부스에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 : 선문대)
강훈식 의원 등 내빈들이 초등학생들이 운영한 방탈출 미션 부스에서 설명을 듣고 있다. 

아울러 학생회관 다목적홀에선 디자인적 사고를 기반으로 한 해커톤대회(제한된 시간에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결과물을 만들어내는 이벤트)가 개최됐으며, 원화관의 16개 강의실은 '아두이노', '3D프린터 및 펜', '드론', 로봇을 만들고 코딩까지 할 수 있는 레고인 'EV3' 등의 소프트웨어 교육과 소프트웨어 관련 진로에 대한 전문가 상담이 진행됐다.

행사에 참가한 김지원 학생(서산 명지초)은 "그동안 배운 소프트웨어를 체험하기 위해 참가했다"며 "친구들과 함께 3D 프린터와 펜 등을 체험하면서 교육 내용에 공감하고 재밌는 시간을 가졌다"고 흡족해했다.

선문대 황선조 총장의 개회사 모습(사진제공 : 선문대)
선문대 황선조 총장의 개회사 모습

황영섭 선문대 SW중심대학사업단장은 "선문대는 충남 유일의 SW중심대학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주역이 될 충남지역 학생들의 소프트웨어 역량을 강화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 아이들이 그동안 이론으로만 배웠던 소프트웨어를 직접 관람하고 체험하면서 쉽고 재밌게 다가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