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글로벌 청년봉사단 발대
순천향대, 글로벌 청년봉사단 발대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7.19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학교(총장 서교일)가 지난 18일 교내 대학본관 스마트홀에서 2019 하계 글로벌 청년 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지난18일 순천향대학 본관 스마트홀에서 열린 2019년 하계 글로벌 청년봉사단 발대식에서 해외 봉사활동에 나서는 학생들이 서교일 총장(오른쪽 앞줄 일곱번째)과 함께 성공적인 봉사활동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제공 : 순천향대)
지난18일 순천향대학 본관 스마트홀에서 열린 2019년 하계 글로벌 청년봉사단 발대식에서 해외 봉사활동에 나서는 학생들이 서교일 총장(오른쪽 앞줄 일곱번째)과 함께 성공적인 봉사활동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이번 하계 글로벌 청년봉사단은 공동모금회에서 지원하는 '해외문화 소수자 체험 프로그램' 베트남팀 29명과 '제6기 월드프렌즈 청년 중기봉사단'으로 베트남과 에티오피아에 파견되는 5명, 처음으로 적정기술 해외봉사에 참가하는 1명의 봉사단원과 인솔자 및 관계자 등 50여명으로 구성됐다.

또 발대식은 오프닝 공연, 경과보고, 현지 활동계획 영상상영, 총장 격려사, 학생대표 선서, 클로징 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세부적으로 해외문화 소수자 체험 프로그램 봉사팀은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베트남 껀터시 지역을 중심으로 현지 베트남 사회에서 소수자 입장이 돼 현지문화를 이해하는 능력을 키우는데 중점을 두고 활동하게 된다.

특히 현지 문화를 수용하고 인식개선을 위해 아산시에 거주하고 있는 이주여성 가정과 함께 현지에서의 인식개선 캠페인, 다문화 포럼, 초등학교 멘토링, 교육 봉사활동, 국립 껀터대학과의 학생 간 교류활동 등을 위해 공존체험팀, 인식개선팀, 다문화포럼팀, 나눔교류팀으로 편성해 활동하게 된다.

또 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에서 주관하는 6기 월드프렌즈 청년 중기봉사단에 파견되는 베트남과 에티오피아팀은 오는 8월부터 약 5개월간 현지에서 과학, 예체능, IT교육 등을 포함한 한국어 교육지원 및 노력봉사를 중심으로 지역사회 보건개발 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된다.

이와함께 대학혁신지원사업 일환으로 국경없는 과학기술자회가 지원하는 적정기술 해외봉사단의 캄보디아 단원은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7박 8일 동안 캄보디아 시아누크빌 지역에서 타 대학 학생들과 함께 적정기술 에너지 및 정수 설비 설치를 중점적으로 진행하게 된다.

특히 캄보디아에서의 적정기술 해외봉사는 이번 봉사활동에서 가장 눈에 띄는 봉사활동 중 하나로 유일하게 선발된 이정현씨는 "우연한 기회에 적정기술에 대한 개념을 찾아보다 적정기술이야말로 국경 없는 과학기술을 실천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국내 과학기술과 현지의 재료만을 활용해 저개발국가 현지인들을 지속적으로 돕는 것이 진정한 봉사라고 생각해 지원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캄보디아 현지인들이 정수시설을 통해 정수된 물을 마시게 된다면 그것이 생명을 구하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교내에서 적정기술 동아리를 결성하고 관련 학회에서 활동하거나, 이 분야를 확장시키는 일을 꾸준히 펼치고 싶다"고 말했다.

이번 캄보디아 시아누크빌 봇뱅마을에서의 적정기술 해외봉사는 8명의 단원들이 에너지팀, 식수팀으로 활동하게 되며, 에너지팀은 ㈜요크(yolk)에서 설계도 작업은 물론 봉사단원들과 합동으로 솔라패널을 학교 지붕에 설치하고 6개 교실 및 도서관으로 전기배선을 연결해 전기가 공급되도록 작업하게 된다.

특히 교내에 별도의 충전시설인 'solar cow'를 설치해 현지 학생들이 공부하는 동안에 배터리 충전을 한 뒤에 귀가 후 가정에서 필요한 휴대폰을 충전하거나 전등 등 필요한 곳에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식수팀은 정수된 물을 얻을 수 있도록 학교 내 별도 건물을 건축한 상태에서 맴브레인 필터를 생산하는 전문기업 ㈜필로스에서 정수에 필요한 설비시설을 갖추는 일련의 현장작업에 함께 참여하게 된다.

서교일 순천향대 총장은 격려사에서 "캄보디아에서 활동하게 되는 적정기술 해외봉사에 대학에서도 관심이 크다"며 "준비하는 과정에 충실한 만큼 성과가 있길 기대하고, 해외 봉사활동을 통해 다양한 경험과 나눔을 갖고 세계와 우정을 쌓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학 관계자는 "현지에서의 협동성, 책임성, 자주성, 지도성, 근면성이 중요하다고 본다"며 "이를 바탕으로 자신의 역량을 스스로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고 대학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