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기초연금 선정기준 및 기초연금액 인상
아산, 기초연금 선정기준 및 기초연금액 인상
  • 아산데스크
  • 승인 2020.01.14 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청 청사 전경
아산시청 청사 전경

아산시가 2020년 기초연금 선정기준과 기초연금액을 인상했다.

시에 따르면 1월 1일부터 기초연금의 선정기준 소득인정액은 지난해 대비 올해 단독가구는 월 137만원에서 148만원으로 11만원 인상되고, 부부가구는 월 219만2천원에서 236만8천원으로 17만6천원이 인상돼 더 많은 어르신이 급여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또 지난 9일 기초연금법이 국회 본회의에 통과돼 매년 4월 반영되던 물가상승률이 1월 반영으로 변경됐다.

이에 기준연금액이 25만3천750원에서 25만4천760원으로 인상되며, 월 최대 30만원을 지급받는 어르신은 현행 소득하위 20%에서 2020년 소득하위 40%, 2021년 70%까지 확대된다. 

기초연금 신청방법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거나 복지로(www.bokjiro.go.kr)를 통한 온라인 신청도 가능하다. 

특히 신청시 수급희망자 이력관리제를 동시 신청하면, 소득인정액 초과로 수급이 안 되는 경우 5년 간 변동내역을 관리해 수급이 가능할 때 안내해 주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지난해 12월 기준 관내 만 65세 인구 4만45명 중 2만7천149명(약 67.8%)의 어르신이 기초연금으로 매월 최소 2만5천370원에서 최대 30만원을 받았으며, 지난해 약 760억원의 예산이 집행됐다.

시 관계자는 "기초연금 신청은 만 65세에 도래하는 생일 전월 초일부터 신청 가능하다"며 "적기에 신청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