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주민밀착형 탄력순찰’로 시작하는 공동체 치안
[기고]‘주민밀착형 탄력순찰’로 시작하는 공동체 치안
  • 아산데스크
  • 승인 2020.09.09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경찰서 신창파출소 신재혁 순경
아산경찰서 신창파출소 신재혁 순경
아산경찰서 신창파출소 신재혁 순경

기술의 급격한 발전으로 우리 삶의 방식 변화와 함께 범죄의 형태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이에 경찰의 치안서비스 또한 변화할 필요가 있는데, '주민밀착형 탄력순찰'이 그 대표라고 할 수 있다.

그동안 경찰 입장에서 파악한 통계와 데이터를 바탕으로 순찰시간과 장소를 선정한 후, 주민에게 일방적으로 제공하던 공급자 중심 순찰 활동은 수요자인 국민들이 실제로 원하는 순찰시간 및 장소와 차이가 있는 아쉬움이 있었다.

이러한 점을 보완하기 위해 시행 중인 것이 바로 '주민밀착형 탄력순찰'이다.

이는 주민들이 희망하는 순찰시간과 장소를 신청하면 순찰을 실시하는 수요자 중심의 순찰 방식으로 치안을 확보하는 것이다.

주민밀착형 탄력순찰은 스마트폰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스마트 국민제보'와 온라인 홈페이지 '순찰신문고'(http://patrol.police.go.kr)를 통해 희망하는 순찰 장소의 주소를 입력해 언제든지 신청할 수 있다.

또 직접 경찰관서에 방문해 탄력순찰 신청서를 작성 및 신청하는 방법도 가능하다.

주민밀착형 탄력순찰은 수요자 중심의 순찰 방식이기에 주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가 필수적이다.

주민의 관심과 참여가 없는 탄력순찰은 효과를 기대하기 힘들기 때문이다.

우리 지역에 대한 작은 관심과 참여가 국민과 경찰이 함께하는 공동체 치안의 첫걸음이 될 것이다.

경찰은 오늘날처럼 시대가 급변하는 상황에서도 항상 국민의 곁에 더 가까이 가기 위해 노력하고, 범죄로부터 안전해지는 그날까지 최선을 다해 국민을 지켜드릴 것을 약속한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