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6회 아산시민대상…문정미·정우천·정하선·천철호·최병옥씨
제26회 아산시민대상…문정미·정우천·정하선·천철호·최병옥씨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0.09.25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복지부문은 방축지역아동센터(단체)

아산시가 지난 24일 아산시민대상 심의위원회를 개최, 시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현저해 시민의 귀감이 되는 제26회 아산시민대상 수상 5명 및 단체 1곳을 선정했다.

(왼쪽부터)문정미·정우천·정하선·천철호·최병옥씨

시는 지난 8월 10일~9월 4일 4주간 시민대상 후보자를 공개모집해 5개 부문에서 총 35명이 후보를 접수 받았다.

부문별 시민대상 수상자는 △효행애향부문 문정미씨(여·55) △교육복지부문 방축지역아동센터(단체) △문화체육부문 정우천씨(남·48) △경제환경부문 정하선씨(남·64) △특별봉사부문 천철호(남·52)·최병옥(여·69)씨 등이다.  

세부적으로 효행애향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문정미씨는 노환으로 거동이 불편한 시어머니와 시골에 홀로 있는 어머니를 극진히 모시며 다양한 봉사활동에 적극 참여해 타의 귀감이 됐다.

또 교육복지부문 수상단체인 방축지역아동센터는 관내 돌봄이 필요한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시행한 다양한 활동을 높이 평가받았으며, 문화체육부문 수상자 정우천씨는 아산시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으로 초·중학교 야구팀 지원을 통한 각종 전국대회 출전 및 상위 입상으로 꿈나무 야구선수 육성에 기여한 공이 커 공로를 인정받았다.

아울러 경제환경부문 수상자 정하선씨는 음봉농협 조합장으로 신농업기술 도입 및 벼건조저장센터 건립 등 농업인의 실익증진 및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와 함께 특별봉사부문 수상자 천철호씨는 아산비전봉사단 고문으로 사회적 약자의 주거환경 개선사업으로 삶의 질 향상과 함께 2차적 질병 발생 예방에 큰 도움을 준 공이 인정되고, 공동수상자 최병옥씨는 대한적십자사 아산지구협의회장으로 관내 각종 재난 발생 시 발 벗고 나서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지역사회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힘써온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국승섭 자치행정과장은 "시 최고로 영예로운 상을 수상하게 된 분들께 축하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각 부문별 공로자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그 공적을 널리 알려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공헌하는 분들이 존경받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은 코로나19로 인해 참석인원을 최소화해 오는 10월 7일 별도의 시민대상 시상식에서 진행 될 예정이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