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방청년회, 배방읍과 위기가구 발굴 및 지원 '업무협약'
배방청년회, 배방읍과 위기가구 발굴 및 지원 '업무협약'
  • 박순동 기자
  • 승인 2020.10.08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방청년회(회장 남정훈)가 지난 6일 배방읍(읍장 이선화)과 관내 위기가구 발굴 및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
업무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

이날 협약을 통해 배방청년회원 50명은 아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돼 배방읍 관내 도움이 필요한 복지 위기가구를 상시 발굴하고, 배방읍과 협력해 서비스 제공을 위한 모니터링 활동 등에 참여하게 된다.

그동안 배방읍은 행복키움추진단을 비롯해 복지이장, 복지반장, 적십자 배방봉사회, 배방읍 남녀새마을지도자회 등 645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지역 내 활동을 담당해왔다.

이번 배방청년회까지 확대해 총 695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위기가구 선제적 발굴 및 복지사각지대 제로화를 위해 활동하게 돼 더 촘촘한 인적자원망을 구축하게 됐다. 

남정훈 회장은 "회원들과 배방청년회가 젊은 열정으로 지역사회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일까 고민하다가 지역 내 취약계층이나 위기가구를 위한 멘토링 활동 등을 했으면 좋겠다는 의견이 있어 추진하게 됐다"며 "정기적인 활동으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의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선화 읍장은 "배방청년회에서 업무협약을 통해 취약가구의 사회적 위험 증가에 선제적 대응을 위한 활동을 약속해 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배방읍도 위기가구 발생 시 즉각적인 서비스 연계 및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고마워했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