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수 의원, 국립경찰병원 아산 유치 ‘불 지폈다’
이명수 의원, 국립경찰병원 아산 유치 ‘불 지폈다’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0.02.14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명수 의원
이명수 의원

아산지역에 국립경찰병원 분원 설립이 긍정적이고, 아산에 소재하고 있는 경찰수사연구원이 경찰 수사 연수 및 R&D연구단지로 확대 개편하는 방안이 나왔다.

오는 4·15 총선 4선에 도전하는 이명수 의원은 14일 "우한 교민들이 아산의 경찰인재개발원을 임시생활시설로 사용함을 계기로 국립경찰병원 아산 분원을 설립하고, 아산에 소재하고 있는 경찰수사연수원을 경찰 수사 연수 및 R&D연구단지로 확대 개편하는 것을 경찰청과 협의한 끝에 긍정적 답변을 이끌어냈다"고 공식 밝혔다.

다시 말해 국립경찰병원 아산분원이 설립되면, 대형병원이 없어 큰 불편을 겪고 있는 아산시민들의 오랜 숙원이 해소 된 셈이다.

또 경찰인재개발원 옆 위치하고 있는 경찰수사연수원은 국내 유일 범죄수사 전문교육기관으로 현재 경찰을 대상으로 수사교육을 실시하는 기관이지만, 경찰의 수사권 독립이 제도적으로 해결됨으로 경찰 스스로 수사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R&D 연구기능을 강화해야 하는 숙제를 안고 있었다.  

이에 이명수 의원은 경찰수사연수원에 수사역량 강화를 위한 R&D 연구기능을 추가하고, 수사박물관 건립 등 중장기적으로 국제적인 과학수사의 메카로 육성·발전시키는 계획을 추진하도록 정부 측에 촉구하고 나선 것이다.

이 의원은 "우선 국립경찰병원 아산분원 설립과 경찰수사연수원의 확대 개편에 대해 경찰청과 협의한 결과 경찰청으로부터 긍정적 검토를 이끌어 낸 만큼 향후 아산 및 지역주민들과 함께 협의하면서 보다 알차게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각오를 말했다.

후원하기

좋은기사 구독료로 응원해주세요.
더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지역 밀착형 기사를 추구하며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